고객지원 > 보도자료 > (동아일보) 의사-환자 손잡고 심폐질환 환자용 자전거 개발

본문 바로가기

고객지원

고객센터

064-755-2057FAX : 064-755-2056sales_nanobiolife@naver.com

상담시간안내오전 9시~오후 6시 까지

HOME고객지원보도자료

보도자료

(동아일보) 의사-환자 손잡고 심폐질환 환자용 자전거 개발
조회 : 71
최고관리자
2019.02.08 11:44
세브란스 심장웰니스센터에 설치… 환자 심박수에 맞춰 운동강도 조절

심폐 능력이 떨어진 환자에게 무리한 운동은 오히려 독이 될 수 있다. 그래서 적잖은 심폐질환자들이 운동을 망설인다. 이런 고민을 해결하고자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심장내과의 강석민 교수와 그의 환자였던 헬스케어 벤처기업 ‘나노바이오라이프’의 김수경 대표가 머리를 맞댔다. 

18일 연세대 세브란스병원은 강 교수와 김 대표가 2년간의 연구 끝에 최근 개발한 ‘스마트 리컴번트 자전거’를 심장혈관병원 심장웰니스센터에 설치했다고 밝혔다. 누워서 타는 자전거를 본뜬 이 기구는 환자의 신체 상태에 맞춰 페달 높이와 각도는 물론이고 운동 중에도 환자 심박 수에 맞춰 자동으로 운동 강도를 조절해 주는 게 특징이다. 휠체어를 타는 환자들도 쉽게 기구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. 기구에 설치된 태블릿PC는 환자별 맞춤 재활 프로그램을 안내해 준다.

두 사람은 2년 전 의사와 환자로 만났다. 자전거 마니아였던 김 대표의 제안에 따라 두 사람은 심폐질환자용 맞춤형 재활 운동 기구를 공동 개발하기로 했다. 강 교수가 의학 자문을 맡고 김 대표는 제품을 만들었다. 강 교수는 “스마트 리컴번트 자전거는 심폐질환 노인 환자의 통증을 최소화하면서 심폐기능을 향상시킬 수 있다”며 “심폐질환 환자들의 재활에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”고 말했다.
 
김호경 기자 kimhk@donga.com


이전글  다음글 

회사소개스마트리컴번트 자전거현장진단검사장비채용안내고객지원
TOP
무료홈페이지제작 씨피이코리아 대한신문사 중소기업 소상인을 위한 한국중소기업협의회 농어민을 위한 나눔샵